기사검색

파주시, 종이팩 종량제봉투로 교환해 종이팩 재활용률 높인다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24-02-29

파주시가 3월부터 일반팩, 멸균팩 등 종이팩을 종량제봉투(10L)로 교환해 주는 ‘종이팩 교환사업’을 실시한다.

 

 

종이팩은 고급 천연펄프 원료로 재활용하면 고급 화장지나 미용 화장지로 재탄생할 수 있지만 홍보와 인식 부족 등으로 폐지와 혼합 배출되는 사례가 많아 다른 포장재에 비해 회수·재활용률이 저조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파주시는 재활용률과 주민 참여를 높이기 위해 종이팩을 종량제봉투로 교환하는 사업을 실시한다.

 

우유팩, 주스팩 등을 깨끗하게 씻은 뒤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가져가면 종이팩 1kg 기준으로 종량제봉투(10L) 2장으로 교환해 준다. 종이팩 1kg은 200㎖ 기준 100개, 500㎖ 기준 55개, 900㎖·1,000㎖ 기준 35개다.

 

심재우 파주시 자원순환과장은 “폐자원 재활용은 환경을 지키는 첫걸음”이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재활용품이 올바르게 분리배출돼 자원 순환 참여 문화가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파주시는 지난해 767명의 시민들이 종이팩-화장지 교환사업을 통해 화장지 5,043개를 교환했다고 밝혔다.

파주시,종이팩 종량제봉투로 교환 종이팩 재활용률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사회적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