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하나은행, 소상공인·자영업자 33만명 대상 1994억 원 규모 이자캐시백

가 -가 +sns공유 더보기

황성수 기자
기사입력 2024-02-02

하나은행이 고금리·고물가 장기화와 경기침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자영업자 약 33만 명을 대상으로 6일부터 1994억 원 규모의 이자캐시백을 시행한다.

 

 

이번 이자캐시백은 지난해 12월 20일 기준 하나은행 개인사업자대출을 보유한 고객(부동산임대업 제외)을 대상으로 대출금 2억 원 한도로 금리 4% 초과분에 대해 1년간 이자 납부액의 90%까지 최대 300만 원을 지원한다.

 

하나은행은 1일과 5일 이틀에 걸쳐 개인별 이자 환급액을 통지하고 설 연휴 전인 6일 이자환급을 일괄 시행한다. 환급받는 이자는 별도 신청 없이도 차주 명의 대출원리금 자동이체 등록 중인 하나은행 계좌로 입금된다.

 

또한 하나은행은 하나은행 대표 모바일 앱인 ‘하나원큐’ 내 개인사업자 전용 플랫폼 ‘사장님ON’을 통해 소상공인·자영업자 손님들이 이자캐시백 대상 여부, 금액, 지급계좌, 예정일 등을 쉽고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게 했다.

 

하나은행은 지난달 11일 소상공인·자영업자와의 상생 및 동반성장을 위해 1994억 원의 이자캐시백과 1563억 원의 은행 자율프로그램 시행 계획을 발표한 바 있으며, 이런 자율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지난달 중순 경제 한파(寒波)와 겨울철 추위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자영업자 손님 약 15만 명을 대상으로 300억 원 규모의 에너지생활비를 지원한 바 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사회적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