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화, '맑은학교 만들기' 대상 학교 선정 완료 학습환경 개선

- 2021년부터 환경친화적 학습환경 개선을 위한 사회공헌, '맑은학교 만들기' 추진
- 용인 나곡초등학교 등 3차년도까지 전국 총 15개 초등학교 지원 아이들 안심 교육 환경 조성 위해 지속적 노력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24-01-27

한화가 추진하고 있는 환경친화적 학습환경 개선 사회공헌활동 '맑은학교 만들기' 사업이 3년차를 맞아 전국의 6개 학교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학교는 △용인 나곡초등학교, △부천 일신초등학교, △정읍 정읍남초등학교, △거제 상동초등학교, △보은 동광초등학교, △창원 반송초등학교 6개교다. 

 

▲ 2차년도 맑은학교에 선정된 대구 도남초등학교 입구에 벽면녹화와 에어샤워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된 모습(사진-한화) 

 

한화는 환경재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지난 2023년 10월 16일부터 약 한달간 '맑은학교' 홈페이지(sunnyschool.co.kr)를 통해 지원 신청을 받았다. 매년 교사 및 학부모의 관심이 늘어남에 따라 지원 학교의 수도 1차년도 4개, 2차년도 5개, 3차년도 6개로 증가했다.

 

각 학교는 태양광 발전설비, 창문형 환기시스템, 에어샤워 공기정화장치, 에어클린매트, 벽면녹화 등 약 1억원 상당의 학습환경 개선을 위한 각종 설비를 학교별 상황에 따라 자유롭게 지원받는다. 

 

▲ 2차년도 맑은학교에 선정된 거제 국산초등학교 입구에 에어클린매트가 설치된 모습(사진-한화)

 

모든 설비를 필수적으로 설치했던 예년과 달리 각 학교의 자율성을 반영해 맞춤형으로 설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학생들에게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에 대한 긍정적인 관심을 형성하고, 자기주도적 문제 해결력을 키울 수 있는 친환경 교육도 추가로 제공한다.

 

한화는 지난 2021년부터 전국 초등학교에 '맑은학교 만들기' 사업을 통해 환경친화적인 방법으로 학습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설비를 지원했다. 지난해 선정된 청주 수성초등학교에서는 에어샤워 공기정화장치를 가동 후 10분 만에 미세먼지는 23%, 초미세먼지는 22% 감소하는 등 공기질 개선의 효과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한화 관계자는 "실내 공기질 관리로 학습환경을 개선해 더 많은 아이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건강한 교육환경을 조성하고, 이를 통해 미래세대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사회적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